본문 바로가기
살림살이 정보

치아씨드 먹는법 서너가지 방법으로.

by 예예~ 2018. 5. 24.
반응형

 

 

 

존재를 잊고 있다 요즘 다시 챙겨먹고 있는 치아씨드.

슈퍼 곡물 중 하나인 치아씨드는 풍부한 영양성분을 비롯해

포만감을 준다해서 다이어트 식품으로도 각광받고 있는데요.

 

 

 

 

방송에 소개된 내용에서는 치아씨드의 영향성분으로

오메가 3가 연어의 9배, 마그네슘은 브로컬리의 15배, 비타민C는 오렌지의 3배

슈퍼 곡물로서의 면모를 느낄 수 있지요.

단, 자잘한  사이즈에 비해 100g당 칼로리가 500kcal 정도로 생각보다 높은 편이라는 점은

알아둬야 할 것 같아요.

 

치아씨드 먹는법을 검색하신 분이라면 뭐 이미 효능은 찾아보셨을 듯 하고

집에서 어떻게 챙겨먹나 제가  치아씨드 먹고있는 방법 몇가지 올려보려고 하는데요.

 

 

 

제가 구입했던 치아씨드 포장에 안내된 치아씨드 먹는법

우유나 주스에 한스푼을 넣어 10여분 후 젤 상태로 변하면 편하게 마신다.

더운물에 5분정도 불려 샐러드 요거트 시리얼 등에 토핑으로 넣어 먹는다.

라고 안내되어 있었습니다 .

참고로 수분흡수율 때문에 소아 기준으로는 1큰술 이상 섭취시 주의!

 

 

수분을 원래 부피의 10배까지 흡수한다는 치아씨드.

원래 사이즈는 너무 너무 작은데요.

 

 

찬물에 15분쯤 넣어두면 말캉말캉한 젤 상태로 변화하는 것을 볼 수 있어요.

비주얼은 좀... 개구리 알처럼 식욕이 당기지는 않습니다만.

 

 

저도 우유나 아몬드 밀크에 한스푼 넣어 불린 후 마시기도 하고.

 

 

과채 주스 같은데 한큰술 넣어서 호르륵 마셔주고 있네요.

다른 용기에 담아 불리지 않는 점은 편하지만, 냉장상태의 음료가 상온에서 좀 식어서

뚜껑있는 유리통에 치아씨드 넣은 주스 부어서

 냉장고에 넣었다가 흔들어 마시는게 편했습니다.

 

 

 

요거트에도 생각나면 1작은 술 넣어주는 치아씨드

 

 

요거트에 넣어 먹으니 완전 불지 않아도 별로 거슬리진 않더라고요.

 

 

미지근한 물에 5분 정도 불린 치아씨드는

 

 

샐러드 토핑으로 올려서 먹어봤는데요... 역시 비주얼이 좀 ..

상쾌한 모습은 아니었네요.ㅎㅎ

 

 

 

꼭 생으로 먹어야하는 건 아니라서 밥할 때 한 큰술 넣어 주기도 합니다.

일명 치아씨드 밥.

뭐 평소에 잡곡이나 콩 등 혼식을 하고 있어서 치아씨드 추가로 넣어도 별로 표는 안나지만요.

 

 

씻은 쌀에 물 맞추고 마지막에 솔솔 뿌려주는 치아씨드

 

 

백미로 밥 해드시는 분도 치아씨드 정도 넣는 건 식감에 큰 변화가 없어

간편하게 드실 수 있을 것 같아요.

쿠키나 빵 구울 때 재료로 넣어줘도 된다고 하는데요.

다양한 방법의 치아씨드 먹는법

치아씨드는 크게 진한 맛이 있는 식품은 아니라서 취향에 맞게

간편한 방법으로 음료나 밥에 넣어 먹으면 될 것 같네요.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