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내여행기/전라도 여행

화엄사 인근 저녁식사와 맥주 한잔 토박이 비비큐

by 예예~ 2022. 12. 4.
반응형

흑돼지란 녀석 넘 맛있는거 아닙니꽈?! 

노고단에 올라보려고 구례에 갔던 날, 화엄사 초입에 숙소를 정했었는데요. 인근에서 뭐 먹을까 하다 선택했던 곳. 지리산인근에도 흑돼지 고기집이 있으니 무조건~~ 흑돼지 삼겹살을 먹기로 했었습니다. 

헐... 그런데 막상 숙소 도착해서 한숨 돌리고 나니 인근식당 다 문닫는 분위기... 산 아래라 그런가... 마감시간이 예상보다 너무 빨라서 당황했습니다. 흑돼지를 먹겠다는 기준은 있었으나 원래 가려던 곳은 이미 마감. 나머지 선택지가 많았냐하면 그렇지도 않았어요.  지금 식사되나요? 조심 스럽게 물어보고 ok하셔서 들어갔던 곳이 토박이였네요.

메뉴판입니다. 가격이 올랐나 싶어 찾아보니 확인이 되지는 않네요.

 

흑돼지 삼겹살 주문한 한상 차림입니다.  저희가 식사할 시간 즘엔 손님이 꽤 있었습니다. 좀 시끄러운 느낌..

맛있게 흑돼지와 김치를 구워 먹었네요.. 음.. 역시 흑돼지는 지방질이 일단 탱글탱글 맛있고 고기 냄새도 없고 맛나더군요.
지나고보니 구례 농협 하나로 마트가서 흑돼지 왜 안사왔나 후회가..

 

반응형

 

 

된장찌개도 하나 나왔고요. 맛있는 돼지고기 흑돼지 잘 먹었네요.

저녁을 먹고도 이른시간이라 화엄사 인근에서 가볍게 맥주 한 잔 할 곳 찾아봤더니 숙소에서 가까운 곳이 비비큐.

살포시 들려봤습니다. 

매장 깨끗하고 가볍게 맥주 한 잔 하기 좋았네요. 기온이 너무 떨어져서 깜놀하며 숙소로 돌아갔던 기억..

다음날 아침은 노고단행. 노고단 안가본사람 없게 해주세요~~^^

지리산 노고단 엄지척 절경 구례여행 (tistory.com)

 

지리산 노고단 엄지척 절경 구례여행

정말 뜬금없다는 표현이 이보다 더 맞을 수 없다 싶었던 노고단행. 어느날 갑자기 노고단에 가고 싶어졌었습니다. 때는 봄이었으나 이상기온으로 새벽부터 정상에는 눈이왔던 날. 아마 지금부

dazzlehy.tistory.com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