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부산에서 재미나게 사는법/부산맛집 식도락여행

하루3시간만 운영하는 중국집 금정마을 백객도 드디어 가보다

by 예예~ 2022. 8. 23.
반응형

11시부터 2시 하루 딱 3시간 운영하는 중국집, 백객도

백객도의 존재를 알게 된 건 몇 해전. 운영시간에 맞춰 식사를 하러 가는 게 생각보다 어려워서 이제서야 맛을 보게 되었습니다. 차로 조금 더 올라가면 만덕 고개 전망대도 있는데요, 식후 산책하기도 좋은 길이라 일요일 낮시간을 금정마을에서 보냈네요. 

오래된 노포, 주인장 내외분이 운영하는 작은 가게 백객도. 간짜장이 맛있다던데~~ 간짜장 한 2년만에 먹어보는 것 같네요.탄수데이 페스티벌 ㅎㅎ

하루 3시간만 운영하는데다, 대기가 항상 있다는 곳. 역시나 백객도 앞에 도착하니 서있는 팀만 한 5~6팀 되었습니다. 대기가 끝나고 탁자에 앉고, 주문받으시길 기다리고, 음식이 나올 때까지 약 1시간 정도 시간이 걸렸네요. 

참고로 매주 화요일이 정기 휴무입니다. 

내부에 테이블이 홀에 5개. 룸에 한 팀이 앉을 수 있는 소규모 중국집이고요. 노포 느낌이 물씬 나지요. 

 

메뉴판에는 다양한 메뉴가 있었으나 제 예상에는 다 되는 건 아닐 것 같습니다. 저희는 짬뽕밥을 주문하려고 했지만 안된다고 하셨음. 대부분의 손님들이 주문하시는 메뉴는 간짜장, 짬뽕, 탕수육, 군만두, 볶음밥 5가지 안에서 주문이 이루어지더라고요. 

그냥 짜장면이 아니고 간짜장인데 가격은 5천원. 짬뽕도 5천 원. 만원 한 장으로 둘이서 식사를 할 수 있는 가성비 좋은 중국집입니다. 

반응형

 

 

기다림 끝에 드디어 나온 간짜장. 짜장소스 담음새까지 신경 쓸 여력이 없는 바쁜 가게.ㅎㅎ

 

갓 볶아서 나온 춘장소스 가득 올려 맛있게 비벼봅니다. 간짜장에 계란 프라이가 경남 쪽에만 나온다던데 널리 보급돼야 하는 거 아닌가 싶네요. 톡 터트려 계란 노른자에 비벼먹는 짜장 소스의 맛이 얼마나 좋은데 말이죠~

너무 자극적이지도 않고 심심하지도 않고 맛있게 먹을 수 있는 간짜장 맛이었습니다. 5천원이라는 가격 생각하면 더 만족스럽고요. 

탱탱한 오징어가 꽤 들어있던 짬뽕. 맛은 무난한 짬뽕맛.

간짜장과 짬뽕 중에는 짜장이 더 맛있었다에 한표.
짧은 영업시간에 손님들이 계속 오다 보니 자기가 먹은 테이블 자동적으로 치우고 나가게 되던 곳이었는데요. 한 번쯤 가봐야지 했던 곳 이번에 궁금증 해소했네요. (참고로 카드 결제 x )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1